디지털 청첩장 만들기

Adobe Spark로 무료로 디지털 청첩장을 디자인할 수 있습니다.

디지털 청첩장 만들기

디지털 청첩장 보내기.

디지털 청첩장을 보낼 시기를 보내는 건 물리적인 청첩장을 보내는 것보다는 느긋하게 진행할 수 있습니다. 디지털 청첩장을 보내는 건 평상시 추천되는 6~8주보다는 1~2주 정도 빠른 것 같지만, 하객들한테 결혼식을 알릴 때는 더 일찍 알려줄수록 좋습니다.

Adobe Spark를 이용하면 사용자 친화적인 방법으로 디지털 청첩장을 만들고 바로 보낼 수 있지만, 더 깊이 들어가기 전에 몇 가지 확인할 게 있습니다.

초대장을 보내기 전에:

손님 목록 결정.
목록을 만들었다면 몇 번이고 확인해야 합니다. 손님 목록은 지루할 수 있지만, 손님 수를 최종 결정하는 것은 식사, 리본, 장소 등 다양한 요소에 필수적입니다.
장소 결정.
날짜를 정하는 것은 가장 흥분되면서도 벅찬 일이지만, 날짜를 정해서 청첩장을 보내기 전에 장소를 결정하는 게 중요합니다. 이메일 확인이든 빈칸에 이름을 적든, 장소를 해당 날짜에 예약해야 디지털 청첩장에 중요한 날짜를 넣을 수 있습니다.
예정 날짜 고려.
약혼하자마자 디지털 청첩장을 디자인하고 보내는 게 큰일이라면, 예정 날짜를 정하는 것은 손님에게 결혼식 날짜를 공지하면서도 청첩장 만들 시간을 늘리는 좋은 방법입니다. 보통 결혼식 6~8개월 전에 보내게 됩니다.
손님 정보 다시 확인.
디지털 청첩장을 보낼 때는 오타가 없는지, 이메일 주소가 틀리진 않았는지 확인하는 게 중요합니다. 마침표 하나를 잘못 찍거나, 이름 철자를 틀리거나, '.edu' 대신 '.com'을 쓰는 실수만 해도 청첩장을 못 받을 수 있습니다.
디자인 100% 확정.
청첩장을 인터넷으로 보냈다면 영원히 받은 편지함에 남게 되므로, 디자인에 만족하는지 다시 확인하세요. Adobe Spark로 쉽게 디자인을 변경하거나 만족할 때까지 디지털 초본을 친구에게 보내며 결정할 수 있습니다.

청첩장을 보낼 시간.

디지털 청첩장을 보내기 전에 해야 할 일을 살펴봤으니, 디지털 청첩장을 보낼 시기를 알아보겠습니다. 평균적으로 디지털 청첩장은 결혼식 최소 6주 전에 보내는 걸 추천합니다. 그러면 하객들도 충분히 준비할 수 있고, 최종 하객 수를 시간을 두고 충분히 점검할 수 있습니다.

디지털 청첩장은 즉시 도착하며, 2일 이상 걸려 우체통에 들어가지 않습니다. 그럼에도 디지털 청첩장을 올바른 날짜와 시간에 보내는 것은 중요합니다.

사람들이 이메일을 가장 잘 받는 날짜는 정확히 알기 어렵습니다. 주말은 그중에서도 가장 아래로, 주말에 어떤 이메일이 오는지 확인하는 사람은 적기 때문입니다.

그렇다면 답은 평일로, 그중에서도 화요일과 목요일이 청첩장을 보내기 가장 좋은 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. 좀 더 자세히 알아보자면 오전 10시에서 11시 사이가 이메일을 여는 빈도가 가장 높은 ‘황금 시간’입니다.

그러니까 장애물을 피하거나 가족이나 친구가 청첩장을 놓치지 않게 하려면 Adobe Spark의 디지털 청첩장을 보내기 전 조언을 따라 수월하게 진행하세요.

물리적인 청첩장을 보내는 방법도 있지만, 추가 인원이 디자인을 감수해야 하고, 인쇄하고, 우체부가 운반해야 하객의 손에 들어갑니다.